다른 사람에게 인상을 주기 위해 디자인한 물건은 무엇일까요? 영향력을 주는 데 사용될 수도 있습니다. 비용이 많이 들기도 하지만 사람들은 기꺼이 많은 돈을 지불합니다. 하지만, 때때로 유용하게 사용되는지 능력은 의심스럽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람들은 이것을 소유하기 위해 빚을 지기도 합니다. 핸드백! 아니오! 교육입니다.

 

여러분은 아마 생각하실 지도 모릅니다. 한국에 학교는 더 이상 필요하지 않다고요. 너무나 많은 학교가 있습니다. 하지만 저는 “옛날 항해사의 노래”의 시 한 구절이 떠오릅니다. “물, 물, 사방에 물이 있지만, 정작 마실 물 한 방울이 없구나.”

 

한국의 교육적인 상황은 학교에 목말라 있습니다. 그러나 성경이 말하는 진정한 교육이 무엇인지에 대한 이해는 부족한 듯 합니다. 다만 우리의 청소년들만 목이 마를 뿐입니다.

 

교육의 기본적인 목적은 다음의 질문에 답하는 것입니다. 나는 누구인가? 이 세계는 무엇에 대한 것인가? 이 세계는 왜 여기에 존재하는가? 이 속에서 나의 목적은 무엇인가? 교과과정의 학문적인 엄격함은 이러한 질문에 대해 답해야 하고, 학생과 교사들을 도와 이들이 삶과 발견, 목적의 복잡한 문제들을 파악하도록 도와야 합니다. 생명의 말씀과 사랑의 관계에 기초한 교육, 오직 하나님의 계시적인 능력만이 교실에서 진리를 드러내 줍니다. 그러나 우리는 교육을 우리의 하나님으로 삼고, 우리 교육에서 하나님을 떠나 있습니다.

 

성경적 세계관으로 가르치는 학교, 진정 “기독교답게” 가르치는 학교가 다른 어느 때보다 필요합니다. 교육에서 중립은 없습니다. 우리는 하나님의 방법대로 우리 자녀들을 교육해야 할 절박함을 안고 있습니다. 현대 문화는 우리 청소년들을 삶에 대한 하나님의 기준에서 떠나도록 압박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땅을 개간하기 원합니다. “온 땅은 여호와의 것이요 또 그 안에 거하는 것도….” 원수는 이 세상 가운데 하나님의 자리를 빼앗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 세계는 원수의 것이 아니라 하나님께 속해 있습니다. 교육의 영역 또한 잃어버린 땅이지만, 우리는 되찾아야 할 특권과 책임을 동시에 갖고 있습니다. 긴박한 일입니다. 하나님은 자녀들이 하나님을 경외하고 사랑하도록 양육하라고 말씀하실 때 다른 제안을 하지 않으셨습니다. 하나님의 명령이고 위임입니다. 생명의강 학교는 이 위엄에 대한 응답입니다.

 

오늘밤 제가 여기에 통역하는 분을 두고 서서 말할 때, 제 스스로 한국인 학교의 교장으로 미국인인 제가 선택된 것은 적합하지 않다고 느낍니다. 하지만 여기까지 오게 된 여정은 다른 분들께도 그렇겠지만, 제게는 실로 놀라운 것입니다.

 

교장으로의 부르심을 확인했지만, 부르심이 항상 합당한 자격을 동반하는 것은 아닙니다. 이 일을 위해 필요한 사람들을 붙여주셨고, 하나님의 도우심으로 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다른 도움의 손길들도 얻게 될 것입니다. 저를 돕는 분들이 아주 많이 있습니다. 그리고 지금 여러분에게도 생명의강 학교를 시작하기 위해서 저희를 도와주시길 요청합니다.

 

개교는 2010년 3월로 계획하고 있는데, 지난 9월 놀라운 일이 일어났습니다. 두 명의 학생과 그 학생의 가정이 2학기에 그들이 다니던 학교에 진학하지 않고, 내년 3월 생명의강 학교 개교까지 기다렸다가 입학하기로 결정한 것입니다. 그 중에 한 학생은 오늘밤 우리와 함께 있습니다.

 

그래서 저는 생명의강 학교가 이 두 가정의 신뢰와 믿음, 기대로 이미 시작됐음을 깨달았습니다. 격식을 갖춘 학교 건물과 기술, 도움이 없다 해도, 어떤 것도 교장으로서 제가 이 두 가정이 개교까지 기다리는 시간 동안 자녀들을 교육하는 것을 돕는 것을 막을 수 없습니다. 그래서 느슨하긴 하지만 일정의 교육과정으로 이 두 학생을 돌보고 있습니다. 첫 번째 교사는 이미 이 학생들을 가르침으로 학생들과 함께 학교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생명의강 학교는 이미 시작되었습니다. 선지자 스가랴의 말씀을 상기합니다. “작은 시작들을 경시하지 말라”

 

매우 작고 미약한 시작입니다. 하지만 우리는 장래에 이루어질 장기적인 결실을 기대합니다. 생명의강 학교를 졸업하는 학생들과 함께 하나님께서 이루실 것입니다.

2009년 10월 29일(목) 저녁 7시 MCM HAUS에서

리즈 토레이. 생명의강 학교장

 

+ Recent posts

[26024] 강원도 태백시 백두대간로 1633 생명의 강 학교
TEL : 033)552-8787 E-mail :rlschool@daum.net
Powered by
Tistory, Designed by wallel